통합 검색

LIFE MORE+

축구공 감아 차기

남자는 걷는 것과 동시에 발로 차고 다닌다.

UpdatedOn January 28, 2014

Man's up_축구공 감아 차기

남자는 걷는 것과 동시에 발로 차고 다닌다. 그래서 어떤 남자에게 축구는 자존심이다. 내가 공 좀 차는 남자라는 것을 어떻게 증명할까? 축구의 꽃은 ‘감아 차기’다. 또 이 기술을 구사한다는 것은 축구를 꽤 한다는 증거다. 디딤발은 공의 왼쪽 옆 15cm 떨어진 위치에 놓는다. 공을 위에서 봤을 때 4시 방향, 공의 아래쪽을 발 안쪽으로 찬다. 쉽게 말해 공에 회전력을 주는 것이다. 공이 나아가는 방향과 회전하는 방향이 수직이 될 때, 공은 회전하는 방향으로 휜다. 강한 회전력은 디딤발의 근육량과 비례한다. 평소 스쿼트를 꾸준히 해두자. 동영상을 찾는 사람이라면 ‘나카무라 슈운스케 프리킥’을 검색해보면 도움이 될 것이다.

EDITOR: 이우성
WEB EDITOR: 박한별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우성
Web Editor 박한별

2014년 01월호

MOST POPULAR

  • 1
    테스트 기사
  • 2
    다니엘 헤니의 영화적 순간
  • 3
    틱톡!에서 배우고 틱톡!으로 해봐요!
  • 4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 5
    스톤아일랜드 마리나 SS’021

RELATED STORIES

  • MEN's LIFE

    기대주(酒)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2년이 청춘들의 빛나는 ‘꿈’을 응원합니다.

  • MEN's LIFE

    새해 첫 술

    1월 1일, 설레는 첫 모금은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2년과 함께.

  • MEN's LIFE

    위대한 탄생

  • MEN's LIFE

    하늘 이야기

    용식이가 환하고 밝게 인사하며 들어왔다. 동네 술집 ‘까멜리아’의 문을 열어젖히고, 동백에게 사랑을 고백하기 위해 들어오듯. 그렇게 용식 아니, 강하늘은 우리에게 이야기를 건네기 시작했다.

  • MEN's LIFE

    하늘 이야기 미리보기

    강하늘,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 커버 장식. 옹산의 ‘황용식’ 벗고, 배우 강하늘로. ‘용식이’ 강하늘의 군 제대 이후 첫 인터뷰, 화보 공개. 자체 발광, 빛나는 외모의 <아레나 옴므 플러스> 강하늘 화보.

MORE FROM ARENA

  • FASHION

    공간전략디자이너 종킴 X 2021 S/S 유니클로 U

    우아한 곡선과 섬세한 디테일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종킴과 유니클로 U의 만남.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다니엘 리가 전하는 살롱으로의 초대.

  • FEATURE

    인스타그램 임베드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브랜드

    언더아머와 스테판 커리가 만났다. 누구나 평등하게 운동할 수 있는 브랜드를 들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