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DESIGN MORE+

새 애인과 미술관 가기

‘MAN UP’은 매달 논쟁적이었다. 평범한 남자로 살기를 바란다면 이 글을 읽을 필요가 없다. 하지만 당신은 그런 남자가 아니다.

UpdatedOn January 23, 2014

새 애인과 미술관 가기

좋아하는 여자가 생겼다면 함께 미술 전시회에 가자. 20세기 이후 현대미술 전시를 추천한다. 굳이 현대미술을 택한 이유는 난해하기 때문이다. 난해하다는 것은 답이 없다는 뜻이다. 즉, 내가 말하는 게 답이다. 예를 들어 칼로 베어놓은 캔버스를 볼 때, 작가의 고뇌라고 말해도 되고, 2차원 평면에 3차원 공간을 표현한 것이라고 말해도 된다. 억측이 아니다. 20세기 이후 현대미술의 배경이 되는 포스트모더니즘과 모더니즘을 거칠게 구분하자면 ‘관객 참여’다. 작가가 만들어놓은 작품 안에서 관객이 마음대로 상상하는 것. 현대미술은 작가의 결과물만으로 작품이 되지 않는다. 관객의 해석까지 포함돼야만 작품이다. 그러니까 미술 공부하지 마라. 혹시 미술 사조와 유명 화가의 비하인드 스토리에 빠삭한 사람이라면 입을 닫고 있자. 당신과 미술관에 와준 것도 감지덕지한데 못 알아들을 미술 수업이라….

EDITOR: 이우성
LLUSTRATION: 김민영
WORDS: 이석창(프리랜서)
WEB EDITOR: 박한별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우성
Illustration 김민영
Words 이석창(프리랜서)
Web Editor 박한별

2014년 01월호

MOST POPULAR

  • 1
    해밀턴 x 다니엘헤니 티저
  • 2
    HAPPY LIFE MOMENTS
  • 3
    아레나 워터마크 테스트(부분)
  • 4
    기사작성 테스트
  • 5
    발렌티노 2021-22 가을, 겨울 컬렉션 라이브 스트리밍

RELATED STORIES

  • LIVING

    HOW COME?

    3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LIVING

    스키 타는 2주일

    프랑스에선 2월 중순부터 3월 초까지 스키를 들고 산으로 간다.

  • LIVING

    다른 생각, 일상의 쾌적함을 완성하다

  • LIVING

    취미생활

    맛있는 요리를 뚝딱 만들어내는 그의 차림 그리고 소품.

  • LIVING

    Do It Your-Self

    치밀하게 잘 차려진 부품들로 직접 완성하는 별의별 것들.

MORE FROM ARENA

  • FASHION

    공간전략디자이너 종킴 X 2021 S/S 유니클로 U

    우아한 곡선과 섬세한 디테일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종킴과 유니클로 U의 만남.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브랜드

    언더아머와 스테판 커리가 만났다. 누구나 평등하게 운동할 수 있는 브랜드를 들고.

  • FEATURE

    인스타그램 임베드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다니엘 리가 전하는 살롱으로의 초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