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Good Evening

레드 카펫 이벤트가 차례로 열렸다. 겨울보다 다채로운 여름밤의 턱시도를 감상할 시간이다

UpdatedOn July 10, 2013

리어나르도 디캐프리오가

Elegant

턱시도가 아름답다고 느낀 적이 있다.
최근엔 영화 <위대한 개츠비>를 볼 때 그랬다. 정확히 리어나르도 디캐프리오가 등장한 순간 그런 생각을 했다. 칸 영화제의 오프닝 행사에서도 그는 마치 개츠비 같았다. 새틴 라이닝으로 마무리한 톰 포드의 스리피스 턱시도와 도톰한 보타이, 여유로운 미소와 제스처까지. 턱시도 룩의 정석이라고밖에 말할 수 없다.

  • 올랜도 블룸
  • 크리스토프 발츠

디올 옴므의 턱시도에 흰색 보타이를 말끔히 묶은 올랜도 블룸과 지난 2월 아카데미 시상식에 프라다의 턱시도를 입고 나타난 크리스토프 발츠 역시 우아함을 앞세운 사례.


애드리언 브로디.

Cool

수천 대의 카메라 앞에서도 여자친구에게 애정 표현을 서슴지 않는 ‘상남자’ 애드리언 브로디는 쿨하면서도 섹시한 로베르토 까발리의 턱시도를 즐긴다.

칸 영화제 기간 중 열리는 에이즈 연구재단의 갈라 디너 행사에 참석한 그는 흰색 숄칼라 재킷 턱시도를 입고 지미추의 슬립온을 신었다. 생소한 보타이도 맸다.

  • 에디 레드메인.
  • 조셉 고든 레빗.

그에 못지않게 세련된 스타일을 선보인 건 디올 옴므의 날렵한 남색 턱시도를 입고 메트로폴리탄 갈라 행사를 찾은 에디 레드메인과 오스카 시상식에서 구찌의 슬림한 이브닝 룩을 소화한 조셉 고든 레빗.


Fun

마돈나, 브라힘 자이밧

카무플라주 반바지 턱시도 차림의 퍼렐 윌리엄스처럼 위트 넘치는 이브닝 룩을 입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지난 5월 6일 뉴욕 메트로폴리탄 박물관에서 열린 코스튬 인스티튜트 갈라 행사엔 우스꽝스러운 차림이 특히 많았다.
전시를 축하하는 자리이니 그럴 만도 했다. 하지만 그중 소수는 펑크라는 테마를 이브닝 룩에 성공적으로 녹였다. 지방시로 무장한 마돈나의 ‘아들뻘 남친’ 브라힘 자이밧과 <보그>의 컨트리뷰팅 에디터 해미시 보울스가 바로 그 예. 특히 해미시 보울스의 펑키한 재킷은 스타일리스트이자 주얼리 디자이너인 데이비드 토마스가 직접 제작한 것.

  • 해미시 보울스.
  • 퍼렐 윌리엄스.

EDITOR: 안주현
PHOTOGRAPHY: 게티이미지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안주현
Photography 게티이미지

2013년 07월호

MOST POPULAR

  • 1
    기사작성 테스트
  • 2
    다니엘 헤니의 영화적 순간(2)
  • 3
    우아한데 편안해
  • 4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 5
    찬열의 봄은 블루

RELATED STORIES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다니엘 리가 전하는 살롱으로의 초대.

  • FASHION

    레트로 키워드(700이미지 테스트)

    돌고 도는 네 가지 레트로 스타일에 영감받은 아이템들.

  • FASHION

    아레나 워터마크 테스트(없는거, 일괄)

    아레나 워터마크 테스트

  • FASHION

    다니엘 헤니 'CINEMATIC MOMENT' 미리보기

    다니엘 헤니의 영화적 순간들

  • FASHION

    모바일 CMS 제목 테스트4

    모바일 CMS 기사설명 테스트4

MORE FROM ARENA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브랜드

    언더아머와 스테판 커리가 만났다. 누구나 평등하게 운동할 수 있는 브랜드를 들고.

  • FEATURE

    인스타그램 임베드

  • FASHION

    공간전략디자이너 종킴 X 2021 S/S 유니클로 U

    우아한 곡선과 섬세한 디테일을 자유자재로 구사하는 종킴과 유니클로 U의 만남.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홈, 스위트 홈’

    다니엘 리가 전하는 살롱으로의 초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