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BEAUTY

BEAUTY

여행의 시작, 달려라 캐리어

떠날 땐 분명 비어 있던 가방이 돌아올 땐 차고 넘친다면 사이즈가 플렉서블한 패브릭 소재의 캐리어를, 무엇보다 튼튼하고 예뻐야지 싶은 사람이라면 하드커버 캐리어를 추천한다. 공항 패션 주도할 최신형 캐리어만 모았다.

On October 17, 2013

Hard case
1 라이트 핑크 컬러를 사용해 밝으면서 빈티지한 멋을 한층 살린 클래식 캐리어. 가방의 휠은 우레탄 재질이라 소음이 적고, 최소한의 힘으로 쉽게 끌 수 있다. 16만8천원 오그램. 2 여행 떠나는 아이의 기분을 살려줄 키즈 캐리어. 여행 가는 콘셉트로 인기 애니메이션 캐니멀 일러스트가 그려져 있어 알록달록 컬러감이 돋보인다. 19만9천9백원 쌤소나이트. 3 모던한 디자인에 이번 시즌 트렌드인 네온 컬러로 포인트를 줬다. 360도 회전 가능한 바퀴라 편리하고, TSA 다이얼 잠금장치가 장착되어 안전하다. 17만8천원 아메리칸투어리스트. 4 실사 느낌의 매거진 커버 프린트를 조합한 캐리어.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유니크한 공항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38만원 엘르. 5 고지도를 배경으로 한 브라운의 고급스러운 컬러감과 입체적이면서 둥근 셰이프가 독특한 캐리어. 가방 테두리를 가죽 파이핑으로 마무리해 내구성을 더했다. 3백39만8천원 프리마클라쎄.

Soft case
1 이탈리아 음료 브랜드 캠파리와 컬래버레이션해 캠파리의 로고를 팝아트적으로 해석한 프린트 패턴의 캐리어. 가죽 소재지만 레드 컬러와 타이포그래피가 어우러져 그 자체로 감각적인 공항 룩 완성. 75만8천원 브릭스. 2 심플한 디자인에 소프트한 블루 컬러로 휴양지에 잘 어울리는 캐리어. 고감도 나일론 원단으로 가볍고, 전면 U자형 지퍼 포켓에는 우산이나 신발 등을 수납할 수 있다. 33만8천원 키플링. 3 비비드한 옐로와 블루가 매칭된 플라워 패턴의 화려한 캐리어. 여행에서 돌아오는 길에 생각지도 못한 짐이 생겼을 때 유용하게 사용하도록 5cm가량 공간 늘림 지퍼가 있다. 12만8천원 오그램. 4 스트라이프 패턴의 트롤리 캐리어. 전면 지퍼를 열면 좌측에 메시 포켓이 내장되어 있어 세면도구 등을 수납하고, 우측에는 신발처럼 분리 수납해야 하는 아이템을 넣는다. 28만8천원 키플링. 5 베이식한 그레이 컬러에 핑크로 포인트를 준 백팩 스타일 캐리어. 캐주얼하면서도 스포티해 캠핑 갈 때도 유용하다. 28만8천원 이스트팩.

CREDIT INFO

기획
정미경
진행
허진화
사진
홍상돈
2013년 07월호

2013년 07월호

기획
정미경
진행
허진화
사진
홍상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