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도서

뜨악! 아이에게서 입 냄새가 나요

밥 먹고 나면 부지런히 양치질도 시키고 때 되면 치과도 다니는데 아이 입에서 나는 고린 냄새의 정체는? 입 냄새의 원인별 케어법을 살펴봤다.

건강한 아이라도 밤에는 침 분비가 줄고 입안이 마르기 때문에 세균이 번식해 냄새가 나게 마련이다. 이런 경우 낮이 되면 없어지므로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데 문제는 시간이 지나도 사라지지 않는 입 냄새. 
아이의 입 냄새가 밤낮 할 것 없이 계속 난다면 질병을 의심해봐야 한다. 입 냄새가 나는 원인은 구내염이나 충치 등 구강 염증이 있는 경우가 대부분. 
만약 구강에 문제가 없다면 비염일 수도 있다. 비염이 있는 아이들은 코가 자주 막히다 보니 입으로 숨을 쉬는데, 구강이 건조해질수록 입 냄새가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 치과에서 아이의 구강 상태를 살펴보고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 이비인후과에서 비염검사를 받아볼 것. 
주기적으로 혓바닥을 닦아주고 물을 많이 마시게 하는 것도 입 냄새를 제거하는 데 도움이 된다. 



3 / 10
/upload/best/article/201511/thumb/20599-14264-sample.jpg


● 입 냄새 원인별 케어법
설태나 충치가 있다 혀에 하얗게 낀 설태는 음식 찌꺼기, 표피 조직의 죽은 세포 등이 남아 생긴 것으로 입 냄새의 주요 원인이다. 
설태는 칫솔질로 없앨 수 있는데 이때 입 냄새를 유발하는 황이 잘 침착하는 혀의 안쪽(목구멍 쪽)까지 깨끗이 닦는 것이 포인트. 입 냄새는 구내염이나 충치 등 구강 염증이 원인인 경우가 대부분이므로 입안과 혀 구석구석 깨끗이 양치하도록 한다. 

빠는 습관이 있다 손가락, 노리개 젖꼭지, 담요, 장난감을 빨아도 입에서 냄새가 난다. 
특히 아이들이 자주 빠는 물건에는 세균이 가득한데 이 세균이 입안에 들어가 설태 등을 분해함으로써 입 냄새가 나는 경우가 있다. 아이가 손가락이나 담요, 장난감 등을 가급적 빨지 않도록 지도하고, 정기적으로 삶거나 소독해 아이 입에 곰팡이나 세균 등 오염물이 들어가지 않도록 청결하게 관리하자. 

감기에 걸렸다 감기에 걸리면 코가 꽉 막히면서 입으로 숨을 쉬게 되는데 이때 입안에 침이 마르고 자정작용이 떨어지면서 입 냄새가 날 수 있다. 
또 부비동염(축농증) 같은 코 질환으로 인해 목 뒤로 흘러내린 콧물이 혀 뒷부분에 달라붙으면 혐기성 박테리아의 서식처가 만들어져 지독한 냄새가 발생하기도 한다. 

위장질환이 있다 위장의 기능이 떨어지면 음식물이 내려가지 못하고 정체되어 트림이 나온다. 위가 제 기능을 하지 않으며 위장관에 부패 가스가 역류해 입에서 냄새가 난다. 위장질환을 치료하고 양배추를 먹이면 입 냄새 예방에 도움이 된다. 

밥 먹고 나면 부지런히 양치질도 시키고 때 되면 치과도 다니는데 아이 입에서 나는 고린 냄새의 정체는? 입 냄새의 원인별 케어법을 살펴봤다.

Credit Info

기획
이아란
사진
이주현
일러스트
경소영
모델
주승혁(6세)
도움말
김영훈(의정부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의상협찬
에스핏(02-3442-0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