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남성 패션의 성지

브루넬로 쿠치넬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국내 첫 남성 단독 매장이 오픈했다. 고전적인 우아함에 현대적이고 혁신적인 영감을 접목한 이번 시즌 F/W 컬렉션을 만날 수 있다.

UpdatedOn August 31,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8/thumb/24869-52935-sample.jpg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본관 6층에 첫 번째 남성 단독 매장을 오픈했다. 기존에 남성과 여성 제품을 함께 판매하는 매장을 중심으로 운영해왔으나, 매장을 찾는 남성 고객들이 매년 꾸준히 증가해 쇼핑의 편의성을 높이고자 남성 전문 매장을 오픈한 것.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8/thumb/24869-52936-sample.jpg

 

이번에 오픈한 브루넬로 쿠치넬리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은 이탈리아 솔로메오 지역의 감성이 녹아 있는 편안한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소파, 카펫, 쿠션 등 매장을 구성하는 대부분의 패브릭과 가구는 이탈리아에서 직접 제작했다. 고급스러운 가구와 생활 소품, 여기에 품격을 더한 원목 바닥과 매장 곳곳에 비치된 액자는 매장에 들어선 순간 마치 따뜻한 집이 맞아주는 듯한 느낌이 든다.

이번 단독 매장에서는 특별한 인테리어와 함께 브루넬로 쿠치넬리 남성의 올해 F/W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다. 2018 F/W 남성 컬렉션은 마치 시 속에 담긴 자연스러운 리듬이나 운율처럼 굉장히 친밀하게 다가온다. 최고급 품질의 가죽 소재와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캐주얼한 느낌의 가죽 재킷, 뛰어난 소재와 장인 기술, 브루넬로 쿠치넬리 고유의 디테일이 살아 있는 니트웨어 등을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선아
PHOTO 신세계인터내셔널 제공

2016년 01월호

MOST POPULAR

  • 1
    여름 내내 신고
  • 2
    AB6IX의 네 남자
  • 3
    아레나 캐시 테스트2
  • 4
    톡톡 튀는 창의력, It Starts on TikTok
  • 5
    다니엘 헤니의 영화적 순간(2)

RELATED STORIES

  • LIFE

    기대주(酒)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2년이 청춘들의 빛나는 ‘꿈’을 응원합니다.

  • LIFE

    새해 첫 술

    1월 1일, 설레는 첫 모금은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2년과 함께.

  • LIFE

    위대한 탄생

  • LIFE

    스타워커 속 지구

    몽블랑의 새로운 스타워커 필기구 컬렉션에는 눈부시도록 푸른 지구가 담겨 있다. 펜 속의 지구를 만나기 위해 인류의 달 착륙 전진 기지가 있는 휴스턴으로 날아갔다. 그곳에서 목격한 스타워커 컬렉션은 지구만큼이나 아름답게 빛나고 있었다.

  • LIFE

    오늘의 플레이리스트

    오늘 이들은 사진을 촬영하고, 책을 읽고, 카페에 앉아 잠시 쉬거나 동네 한 바퀴를 빙 돌며 산책했다. 그 소소한 일상을 채우고 있는 플레이리스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모시고 싶은 빌런

    악당은 맞지만 사람 입장이라는 것이 상황에 따라 달라지는 거 아니겠나? 영화에선 빌런이지만 직장에서 만나면 제법 괜찮은 보스가 될 수도 있다. 2010년대 슈퍼히어로 영화에서 모시고 싶은 빌런들만 소개한다.

  • FASHION

    아레나 캐시 테스트

  • FEATURE

    저 바다를 향해

    마세라티는 시대를 따른다. 2020년식 콰트로포르테는 여전히 아름답지만, 시대에 맞춰 변화를 시도했다.

  • INTERVIEW

    화보형 템플릿 테스트

    화보형 템플릿 테스트 기사설명

  • INTERVIEW

    비 '누가 뭐래도' 미리보기

    비, 내가 나를 사랑해야지. 싹쓰리? 솔직히 아무도 모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