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HOME > AGENDA

Come Together

On April 07, 2015

세계를 호령하는 형님들부터 놀기 좋아하는 친구들까지 모두 모인다.

1 현대카드 슈퍼콘서트20 폴 매카트니
지난해 5월 예정됐던 폴 매카트니의 사상 첫 내한이 건강상의 이유로 연기됐을 때 상심이 컸던 한국 팬들은 영원히 잊지 못할 생애 단 한 번뿐일 이 밤을 위해 그리도 아팠나 보다. ‘당대’가 아닌 ‘모든 시대’를 통틀어도 그만큼 성공한 작곡가이자 퍼포머는 세상 어디에도 없다. 많은 사람들은 그에게 과거 비틀스의 영광이 재현되길 기대하겠지만 폴 매카트니는 비틀스의 경력만큼이나 솔로 아티스트로서 빛나는 인물이다. 전설이 아닌 현재의 뮤지션 폴 매카트니의 ‘Out There’ 투어는 5월 2일 잠실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다시 이어진다. 50년 가까이 지구 반대편에서 기다리고 있었다고 원없이 소리 질러도 누구 하나 뭐라 할 수 없는 유일한 기회다.







2 노엘 갤러거 하이 플라잉 버드 내한 공연
오아시스 해체 이후 발표한 솔로 앨범으로도 승승장구하던 노엘 갤러거는 2012년 내한 공연에서 턱을 치켜들고 심드렁하게 관객석을 내려다보며 단 한 번의 스트로크로 세상을 평정했다. 뭐 그리 호들갑이냐 하겠지만 당시 현장에 있었던 이들이라면 고개를 끄덕일 것이다. 세상 둘도 없는 ‘한국표 떼창’이 그 역시도 내심 싫지 않았던 모양이다. 세계적인 록 스타임에도 불평과 독설을 늘어놓는 심술쟁이 괴짜지만 이마저도 팬들에겐 엉뚱하고도 사랑스러운 모습일 뿐이다. 바로 노엘 갤러거이기에 가능한 일이다. 그런 그가 두 번째 솔로 앨범 발매에 맞춰 4월 3일과 4일, 쉐라톤 그랜드 워커힐 시어터에서 내한 공연을 갖는다.







3 얼굴들과 친구들
세상은 넓고 음악은 많다. 바야흐로 탁월한 안목과 빠릿한 기획력을 필요로 하는 큐레이션의 시대. 2011년 일본 뮤지션 도쿠마루 슈고, 2013년 미국 뮤지션 텔레비전을 초대해 함께 공연을 열었던 장기하와 얼굴들이 2015년을 맞이하여 또 한 번 신나게 놀 궁리를 시작했다. 이들의 큐레이션 공연 브랜드는 ‘얼굴들과 친구들’. 첫 번째 무대를 함께 꾸밀 친구들은 음악성만큼이나 재치 넘치는 윤석철 트리오(자이언티와 크러쉬가 함께한 ‘그냥(Just)’의 멜로디 메이커이기도 하다), 그리고 지금 한국 인디 신에서 가장 아름답게 반짝이는 김사월×김해원이다. 4월 11일, 예스24 무브홀에서 장기하와 얼굴들의 안목으로 준비한 뮤직 큐레이션을 만날 수 있다.







Cut of Month
젊음은 또 다른 젊음을 낳는다.
2013년 여름, 다이나믹 듀오가 7집 를 내고 생애 처음으로 공중파 음악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했다. 같은 해 끄트머리에 열린 성대한 단독 콘서트에서 자이언티와 크러쉬가 그들의 유산을 이어갈 아티스트로 지목됐다. 이후 두 해가 지나는 동안 자이언티와 크러쉬는 온전히 자신만의 무대를 꽉 채우기에 부족함 없는 뮤지션으로 성장했다. 지난 3월 6일부터 9일까지 블루스퀘어에서 3일 동안 열린 자이언티×크러쉬 콘서트 ‘Young’은 전일 매진을 기록했고, ‘젊음이란 인생의 어떤 시기가 아닌 삶을 대하는 마음의 상태’라는 메시지를 감동스럽게 전달했다.

10년도 훨씬 전부터 홍대 앞 작은 힙합 클럽에서 한 뼘 크기의 디제이 부스에 올라 쉼 없이 마이크를 체크했던 다이나믹 듀오를 비롯해 디제이 소울스케이프, 윤석철, 세컨세션, 쿠마파크 등 동시대를 공유하며 신을 넓히고 다져온 아티스트들이 모두 함께 무대에 올랐다. 특히 크러쉬의 무대에 함께 오른 개코와 최자는 그 어느 때보다 젊었고, 또 가슴 설레었다. 이 모든 과정의 증인으로서 벅차고 기뻤다. ⒸCJ E&M


A 우리가 몰랐던 것들 한 남자는 징후를 통해 시대를 알려주고, 다른 남자는 기술을 알려준다. 두 남자의 책이다.

<모터사이클 바이블> 신동헌ㅣ싸이프레스
모터사이클을 글로 배운다. 믿을 만한 글이다. 미국의 모터사이클 대가와 모터사이클 매거진의 집필, 그리고 한국의 모터링 저널리스트 신동헌의 번역으로 만들어진 책이다. 타이틀만으로도 신뢰가 간다. 책을 펼치면 라이더에게 필요한 최고의 라이딩 기술들이 2백91개의 컬러 사진과 컬러 일러스트로 설명된다. 책은 3개 파트로 구성된다. 우선 모터사이클과 헬멧 종류 등 기초를 설명하고, 파트 2에서는 변속, 다운시프팅 등 기술을 알려준다. 파트 3에서는 정비와 수리법을 소개한다. 모터사이클을 위한 완벽한 입문서다. 가격 2만2천원.







<장기 보수 시대> 신기주ㅣ마티
하루가 멀다 하고 사건들이 발생한다. 사건들은 한국 사회를 역동적으로 만든다. 우리 사회는 장기 보수 시대에 접어들었다고 저자는 말한다. 정권만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다. 보수의 징표는 매일같이 벌어지는 사건들에서 발견된다. 이 책에는 포털 사이트에서 논란이 되었던 27개의 사건이 들어 있다. 그리고 그 사건은 4개의 국면으로 구분되고 4개의 국면은 한국 사회의 구조를 설명한다. 설명의 근간은 다양한 전문지에서 활동한 저자 신기주가 2년간 취재하며 관찰한 기록이다. 판단은 독자의 몫이다. 가격 1만2천원.

EDITOR: 조하나
EDITOR: 조진혁

세계를 호령하는 형님들부터 놀기 좋아하는 친구들까지 모두 모인다.

Credit Info

Editor
조하나, 조진혁
FAMILY SITE